[화중광야 성경풀이] 종말에 관한 예호바(YHVH) 하나님의 의도 ㅡ 신언약의 '다시오심'의 '그 날' ㅡ [2-2] <헤메라>(ημερα)

LET THE GREAT KHAN NATION BE 7000-ANER(G435/MEN=PEOPLE) UNDER THE AMAZING GRACE!! <참다운 예배자 풀이참조/자세히보기>

[예호바 하나님이 의도하신 <다시오심>의 기초용어 풀이]

①<욤>(), ②<헤메라>(ημερα), ③<세메론>(
σημερον)

<요안계시록>에서의 예슈아 메시야의 <다시오심>의 <그 날> 혹은 <그 때>를 풀어주는 필수용어들이다!!

풀이/ 정재선 목회자


<제2-1부/자세히보기>

지난 5월 1일부터 착수한 필자의 마무리 성경번역 <요안계시록>은 <제5장>을 마무리 한 후로는 오늘 이 시간까지도 20여일이 지났는데도 더 이상 진척을 보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성경 전체를 통해서 내재해 있는 <318가지 예언> 가운데서 마지막으로 남아있는 단 한 가지 미성취된 예언은 <예슈아 크리스투의 다시오심> 입니다...필자는 <원어성경연구과정>(1994-1995)을 통해서 배워 깨달은 바, 18년이 지난 오늘에서야 공개하기에 이른 것입니다. 그만치 본 주제는 여간 심도있게 다루지 않고서는...엄청난 파장도 야기시킬 수도 있는 중대한 주제이기 때문입니다. 여기에는 그 어떠한 '신학론'은 전혀 포함되어 있지 아니하고...성경기록들 가운데서 관련되어 있는 구절들만 그대로 뽑아서 풀어나갈 것입니다.

한 마디로 요약한다면, 예슈아님이 제자들에게 전하신 <다시오심>은 두 갈래로 오심을 '비유'로서 전하셨습니다:

    ①'공개적으로 다시오심' ㅡ 대상 (그들: 여기 있는 자) ㅡ 다시오심의 '그 때와 그 시를 모르게' 오심

    ② '도적같이 다시 오심' ㅡ 대상 (너희들: 여기 없는 자) ㅡ 예슈아님과 함께 '신비적연합'으로 성취된 자녀(신부)에게만 알도록 오심



이상 두 갈래로 <다시오심> ㅡ <헤파루시아>을 풀어나가는데는 <신언약>에서는 <헤메라>와 <세메론> 이 두 용어들을 풀어야 합니다. 그런데 이 두 용어들은 한결같이 <구언약>의 <창세기 1:5>에서부터 기록된 용어 <욤>과 직결되어 있습니다.


[예호바 하나님이 의도하신 <다시오심>의 기초용어 풀이] ㅡ ②<헤메라>(ημερα)='낮도 아니요 밤도 아닌 예호바가 아시는 한 날'

필자는 앞글 [신언약의 '다시오심'의 '그 날' ㅡ [2-1] <헤메라>(ημερα)]에서 <구언약>의 히브리원어
<욤>(YOWM)에서 파생된 헬라원어 <헤메라>는
'낮도 아니요 밤도 아닌 예호바가 아시는 한 날'임을 풀었다. 그 풀이는 본글 [2-2] <헤메라>(ημερα)에서 계속 이어진다:

<스카랴 14:6-7>이다:

    14:6And it shall come to pass in that day, that the light shall not be clear, nor dark:

    14:6그리고 바로 그날이 이를 것인데, (그 때에는) 빛도, 추움도, 서리도 없을 것이다.

    14:7But it shall be one day which shall be known to the LORD, not day, nor night: but it shall come to pass, that at evening time it shall be light. (Zechariah 14:6-7, King James Version)

    14:7그러나 예호바가 스스로 아시는 그 유일한 날이 있으리니, (그날은) 낮도 아니요, 밤도 아니요, 다만 저녁이 오면 빛이 있을 날이 될 것이다. (스카랴 14:6-7, 엘로힘말씀 화중광야역).


<창세기 1장.에 나오는 <날/낮/빛>도 하나의 종지부를 찍는 사건이 아니었다. 그래서 <구언약>에서는 '이날이 이르도록/그날이 이르면'이라고 계속 언급된다.

<신명기 29:2-3>이다:

    29:2And Moses called unto all Israel, and said unto them, Ye have seen all that the LORD did before your eyes in the land of Egypt unto Pharaoh, and unto all his servants, and unto all his land;

    29:2그리고 모세가 온 이스라엘을 불러모았고, 그들을 향하여 알리기를, '너희는 애굽의 그 땅 안에서 파라오에게, 그의 모든 신하들에게, 그의 모든 땅에게 예호바가 행하신 모든 것들(이적들)을 보았으니,

    29:3The great temptations which thine eyes have seen, the signs, and those great miracles: (Deuteronomy 29:2-3, King James Version)

    29:3즉 너희 두 눈으로 보아왔던 그 큰 시험들과, 그 이적들과, 그 큰 기적들이도다.'라고 하였다. (신명기 29:3-4, 엘로힘말씀 화중광야역).


그런데 모세는 이 자리에서 한 가지 충격적인 메시지를 선포한다:

    29:4Yet the LORD hath not given you an heart to perceive, and eyes to see, and ears to hear, unto this day.

    29:4그러나 예호바는 이날이 이르도록 너희에게 깨닫는 한 마음과 보는 두 눈과, 듣는 두 귀를 주지 않으셨도다. (신명기 29:4, 엘로힘말씀 화중광야역).


이스라엘 백성들이 예호바의 기적들을 손수 체험하였지만, 그러나 예호바는 그들이 그 기적들 깨달을 수 있는 마음과 눈과 귀를 허락치 않으셨다는 것이다. (이사야 6:9 참조).

모세를 통해서 40년간 <그 광야땅> 안에서 보여진 예호바 하나님의 <그 이적과 기적>을 목격하였던 이스라엘 백성이지만, 그들은 하나님의 올바른 '구원의 역사와 은혜'를 기억하지 못할 것이다!!' 라는 충격적인 메시지였던 것이다. 결국에 그들은 <카나안의 그 땅> 안에 들어갈 수 없는 자가 되고 말았던 것이다!!

필자는 이 말씀을 이렇게 적용시킬 수 있다고 풀이한다. 오늘의우리 '크리스투인들'은 그들의 마음 속으로부터 <예호바 하나님의 역사와, 비유와, 의도와, 그리고 은혜>를 몽땅내동댕이 뽑아 버렸고...그 자리에는 '종교적인것'만 남아 있을 뿐이다. 일례를 들면, 1980년-1990년대 <시한부종말론>에 빠져버린 '영적 상처 투성'이 그 일부 이유로서 위와 같은 성경기록들을 잘못 받아들이는 '오류'에서 비롯된 것임을 부인할 수 없을 것이다.

그 실례로서, 1989년에 있었던 한 가지 해프닝을 소개한다. 12월 동짓날에 '낮도 아니요 밤도 아닌 해질무렵(오후 5-6시 사이)에 '예슈아'(예수)님이 오신다고...모 일간지에다 전면광고를 낸 자가 있었다. 불발로 끝나버린 이 해프닝에 관하여는 현재 필자가 '자료'를 입수 중이니...차후에 상세하게 밝히게 될 것이다.

그래서 '기도 열심히 해야 합니다!!'라고 강단에서 목청을 높인다. 그리나 우리 '한국교회'처럼 기도 열심히 하는 나라가 있을까?? 그런데 <성경풀이>는 소홀리 하지 않잖은가??

그러나 <참된 제자들>이면 <성경기록들의 풀이>를 소홀리 하지 않는다:

    1:8Whom having not seen, ye love; in whom, though now ye see him not, yet believing, ye rejoice with joy unspeakable and full of glory:

    1:8너희가 그분을 본적이 없으나, 너희는 그분을 사랑하고, 그분의 믿음 안에서 너희가 큰 기쁨과 말할 수 없는 찬양을 지녔으니,

    1:9Receiving the end of your faith, even the salvation of your souls.

    1:9너희 믿음의 그 결말을, 곧 너희 믿음에 대한 보상 곧 영존하는 혼들을 받을 수 있도록 함이다.

    1:10Of which salvation the prophets have enquired and searched diligently, who prophesied of the grace that should come unto you:

    1:10(그것은) 그 선지자들이 너희를 위하여 임해야 할 그 은혜에 관하여 예언하는 중이었을 때 그들이 찾아보았던(G1567=εκζητεω/사도행전 15:17) 바로 그 영원한 생명이도다.

    1:11Searching what, or what manner of time the Spirit of Christ which was in them did signify, when it testified beforehand the sufferings of Christ, and the glory that should follow.

    1:11그 선지자들은 언제 그분의 예언된 고난과 그 뒤에 (반드시) 따르게 되는 그 메시야의 그 영님이 가리키시는 그 정확한 때를 결정하려고 상고(祥考)하였도다(파헤쳤도다)(G2045=ερευναω/ 요한복음 5:39).

    1:12Unto whom it was revealed, that not unto themselves, but unto us they did minister the things, which are now reported unto you by them that have preached the gospel unto you with the Holy Ghost sent down from heaven; which things the angels desire to look into. (1 peter 1:8-12, King James Version)

    1:12그리하여 그 선지자들이 상고하였던 모든 일(모든 말씀)이 그들에게 밝히 드러났으니, 이는 그들이 그들 자신들을 위하여 찾아 본 것이 아니요, 그들이 우리를 위하여 그 일들(그 말씀들)을 예언하고 있었으니, 바로 하늘로부터 보내심을 받은 그 거룩한 영님이 임하시어 그 복음을 선포해 왔던 그분들(선지자들/사도들)을 통해서 이제 너희에게 밝히 드러난 일들(말씀들)이요, 그 영적 사자들도 들여다 보기를(G3879=ραρακυπτω/요한복음 20:5) 간절히 바라던 일들(말씀들)이도다. (페트로스전서 1:8-12, 예슈아유언 화중광야역)


이러한 <성경기록들>인데...진리로부터 떠나...종교 안에 안주하는 자들은 '자신들의 죄를 돌리지 못하고...비유를 깨닫지 못하고...자기 마음으로...자기 눈으로...성경기록들을 보기에'...'엉터리 번역'에다 '엉터리 풀이'가 만연하기에...그것은 <성경기록들>을 보는 것이 아닌 것이다!!

아울러 2013년 10월에 부산에서 열릴 <세계교회협의회>(WCC) 총회가 어떤 마귀 집단인지도 모르는 것이요...모르기 때문에....한국교회는 넘어질 수밖에 없게 될 것이다!!

이상 <신언약성경> 원문상 일부를 중심으로 <헤메라>를 풀어보니, <헤메라>는 <구언약성경>의 히브리원어 <욤>에 대응되는 헬라원어로서 <'예호바가 아시는 한 날'>이니, <예슈아 크리스투의 오고계심>은 현재 진행형임을 깨달으시기 바란다!!

이제 다음 마지막 글 <제3부>에서는 <세메론>(σημερον) 용어를 풀어나갈 것이요, 이 주제어들을 풀고 난 후에, 그 동안 중단하였던 <요안계시록 6장>부터 필자의 마무리 성경번역은 지속될 것이다!! 샬롬!! (2012.10.15)

<Created/20120915> <Updated/20121013><20121015>
이 게시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