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중광야 성경풀이] 종말에 관한 예호바(YHVH) 하나님의 의도 ㅡ 신언약의 '다시오심'의 '그 날' ㅡ [3-2] <세메론>(σημερον)

LET THE GREAT KHAN NATION BE 7000-ANER(G435/MEN=PEOPLE) UNDER THE AMAZING GRACE!! <참다운 예배자 풀이참조/자세히보기>

[예호바 하나님이 의도하신 <다시오심>의 기초용어 풀이]

①<욤>(), ②<헤메라>(ημερα), ③<세메론>(
σημερον)

<요안계시록>에서의 예슈아 메시야의 <다시오심>의 <그 날> 혹은 <그 때>를 풀어주는 필수용어들이다!!

풀이/ 정재선 목회자


<
제3-1부/자세히보기>

지난 5월 1일부터 착수한 필자의 마무리 성경번역 <요안계시록>은 <제5장>을 마무리 한 후로는 오늘 이 시간까지도 20여일이 지났는데도 더 이상 진척을 보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성경 전체를 통해서 내재해 있는 <318가지 예언> 가운데서 마지막으로 남아있는 단 한 가지 미성취된 예언은 <예슈아 크리스투의 다시오심> 입니다...필자는 <원어성경연구과정>(1994-1995)을 통해서 배워 깨달은 바, 18년이 지난 오늘에서야 공개하기에 이른 것입니다. 그만치 본 주제는 여간 심도있게 다루지 않고서는...엄청난 파장도 야기시킬 수도 있는 중대한 주제이기 때문입니다. 여기에는 그 어떠한 '신학론'은 전혀 포함되어 있지 아니하고...성경기록들 가운데서 관련되어 있는 구절들만 그대로 뽑아서 풀어나갈 것입니다.

한 마디로 요약한다면, 예슈아님이 제자들에게 전하신 <다시오심>은 두 갈래로 오심을 '비유'로써 전하셨습니다:

    ①'공개적으로 다시오심' ㅡ 대상 (그들: 여기 있는 자) ㅡ 다시오심의 '그 때와 그 시를 모르게' 오심

    ② '도적같이 다시 오심' ㅡ 대상 (너희들: 여기 없는 자) ㅡ 예슈아님과 함께 '신비적연합'으로 성취된 자녀(신부)에게만 알도록 오심



이상 두 갈래로 <다시오심> ㅡ <헤파루시아>을 풀어나가는데는 <신언약>에서는 <헤메라>와 <세메론> 이 두 용어들을 풀어야 합니다. 그런데 이 두 용어들은 한결같이 <구언약>의 <창세기 1:5>에서부터 기록된 용어 <욤>과 직결되어 있습니다.

[예호바 하나님이 의도하신 <다시오심>의 기초용어 풀이] ㅡ ③<세메론>(σημερον)='예슈아 크리스투와 신비적연합을 이루는 그날'

필자는 앞글에서 <세메론>(σημερον)='여기 없는 자'(이날에 우리와 함께 거주하지 않는 자)임을 풀어보았다. 한 마디로, '여기 없는 자'는 <그 감추어진 것>으로서 선지자 <이사야> 이후 700년 후에 <예슈아 크리스투>에 의해서 그 본질이 밝히 드러난다:

    13:35That it might be fulfilled which was spoken by the prophet, saying, I will open my mouth in parables; I will utter things which have been kept secret from the foundation of the world. (Matthew 13:35, King James Version).

    13:35이것은 '내가 비유들로 나의 입을 열겠으며, 내가 그 세상의 그 혼돈 이전부터 숨겨진 일들(말씀들)을 드러내겠다.'고 말한 그 선지자(이사야)를 통하여 미리 알려진 것이 이루어진 것이었다. (마태오복음 13:35, 예슈아유언 화중광야역).


이처럼 <마태오복음 13:35>에서 예슈아님이 '내가 그 세상의 그 혼돈 이전부터 숨겨진 일들(말씀들)을 드러내겠다'고 말씀하신다. 잠시 여기서 '용어풀이' 한 가지를 살펴보기로 한다. <그 세상의 그 혼돈>이란 용어는 기존의 용어에서는 <창세>(創世)로 통용되고 있다. 이 용어풀이가 제대로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성경을 이해하는 데에는 '엇박자'가 날 수밖에 없다고 판단된다.

<신언약>에서 'foundation'에는 두 가지로 해석되고 있다:

    ①데멜리오스(θεμελιοζ) ㅡ '세상'(G2865/κοσμοζ/코스모스)이나, '땅'(G1093/γε/게)과는 전혀 결합해서 사용하지 않는다. 그래서 이 용어에는 '시작' 혹은 '기초'라는 의미의 'foundation'이 적합하다 ㅡ (루카스복음 6:48-49. 사도행적 16:26. 로마서 15:20. 코린도전서 3:10-12, 에페소서 2:20, 티모테전서 6:19. 티모테후서 2:19. 히브리서 6:1; 11:10. 요안계시록 21:14,19).

    ②카타볼레(καταβολη)
    ㅡ '세상'(G2865/κοσμοζ/코스모스)이나, '땅'(G1093/γε/게)과 결합하며, 그 정확한 의미는 '넘침, 혼란, 혼돈'(casting down, overflow)이다 ㅡ (마태오복음 13:25; 25:34. 루카스복음 11:50. 요안복음 17:24. 에페소서 1:4. 히브리서 4:3; 9:26; 11:11. 페트로스전서 1:20. 요안계시록 13:8; 17:8).


①데멜리오스(θεμελιοζ)
하나님의 그 말씀으로 지어진 '그 세상의 기초'(창세기 1:1)는 없어졌고(H1254/바라창조/원창조/전창조), ②카타볼레(καταβολη)는 동일하신 하나님의 그 말씀으로 지금의 '하늘들과 땅'이 창조된 상황과(창세기 2:4)(H6213/아사창조/후창조), 그것이 심판의 그 날을 대비해서 보존되어 오다가(베드로후서 3:7), '새 하늘과 새 땅'으로 인도받는 것이다(베드로후서 3:13).

이 과정을 위 본문 <마태오복음 13:35>에서 예수님은 '그 세상의 그 혼돈'이라 선언하신 것이다. 이 '혼돈'은 하나님이 '독자'('독생자'는 비성경적 용어임) 예슈아님을 그 땅 안으로 보내셨고(요한복음 3:16), 예슈아님을 통하여 찾으신 죄인들이었던 '십일조'인 '의인들'을 위하여 계획하신 그 시간표 곧 '크로노스' 안에서 이루어지는 것으로 '그 왕국'(THE KINGDOM)과 직결되는 것이다.

<예수님의 '그 세상의 그 혼돈' 선언 (마태복음 13:35) - 늦기 전에 어서 돌아오오!!/자세히보기>.

앞글에서 밝혔듯이, <그 감추어진 것>은 <에덴의 그 정원> 안에서는 <두루도는 한 검화염>으로 감추어졌다가, <70년 바빌론의 사로잡힘>(THE SEVENTY YEARS OF BABYLONIAN CAPTIVITY)동안에는 <그 거룩한 씨>로 숨겨진다.

<
킹제임스성경강해설교] '처녀' 인가?? '젊은 여자'인가?? [2] ㅡ '그 숨겨진 자' (The Hidden One)/자세히보기>.

<이미지제공/화중광야>.


그렇지만 이스라엘 백성은 <선과 악의 지식의 그 나무로부터 나는 것>(FROM OF THE TREE OF KNOWLEDGE OF GOOD AND EVIL)을 먹는다고 해서...'반드시 죽을까??' 하고 의심을 품었던 것이다:

    2:17But of the tree of the knowledge of good and evil, thou shalt not eat of it: for in the day that thou eatest thereof thou shalt surely die. (Genesis 2:17, King James Version).

    2:17그러나 선과 악의 그 지식의 그 나무의 것은 먹지 말지니, 이는 네가 거기서 나는 것을 먹는 그 날 안에, 너는 반드시 죽을 지임이라. (창세기 2:17, 킹제임스 화중광야역).


그들의 역사 속에서 예호바의 이 경고의 말씀은 이미 그들에게서 <뽑혀져> 버렸던 것이다. '그 세상의 그 혼돈'(창세) 이전부터 숨겨진 일들(말씀들)이 성경기록상 <모세오경>을 통해서 '아브라함, 이츠하크(이삭), 야코브(야콥) 그리고 그의 열두 아들들에까지 내려와서...모세에 이르게 된 것이다. 그리고 이스라엘 백성은 <광야40년> 생활에서 예호바 하나님이 베푸신 <그 기적들과 이적들>을 보아 온 것이다. 그러나 그들은 <그 감추어진 것>은 볼 수가 없었던 것이다. 그래서 그 광야 안에서 그들은 다 죽었는데 (요안복음 6:58 참조)...둘 만은 '삶의 역사'를 이루게 되었으니...그 둘이 누구였던가?? 맞다!! 바로 <예호슈아>와 <갈렙>이었다!!

이처럼 <생명의 그 나무>와 그로 말미암아 <그날>이 이루어나가는 <그때>가 이루어질 때까지,  <그 감추어진 것>을 깨닫지 못한 자들은...비록 그들은 하나님을 믿었을지라도...결국 예호바 하나님은 그들에게 구원의 역사를 이루지 못하셨고, 그들에게는 구원이 이루어지 않았으니...왜 그랬을까??

<여기 없는 자> 곧
<이날에 우리와 함께 거주하지 않는 자>라야 하는데...<여기 있는 자> <이날에 우리와 함께 서 있는 자>로서 <감추어진 생명의 그 나무>를 깨닫지 못하였기 때문이었던 것이다!!

한편, <이사야 6-13>에서 예호바 하나님의 의도는 무엇이었는가??:

    6:10Make the heart of this people fat, and make their ears heavy, and shut their eyes; lest they see with their eyes, and hear with their ears, and understand with their heart, and convert, and be healed. (Isaiah 6:10, King James Version).

    6:10이 백성의 마음을 무디게 하고, 그들의 귀들을 둔하게 하며, 그들의 눈들로 보지 못하고, 그들의 귀들로 듣지도 못하며, 그들의 마음으로 깨닫지 못하게 하며, 회심하지도 고침받지도 못하게 하라. (이사야 6:10, 킹제임스 화중광야역).


이스라엘 백성이 '회심하여도 고침받지도 못하게 하라'는 것은 무슨 의미인가?? 바로 <이사야> 선지자에게 위임된 <창세기 3:24>의 <생명의 그 나무>를 접근하지 못하게 하는 <두루도는 한 검화염>의 역할인 것이다!!

<이미지제공/화중광야>.

<복음선교문서 컬렉션 26 /'생명의 그 나무'와 '선과 악의 지식의 그 나무'와 '생명의 그 책'/자세히보기>.

<선과 악의 지식의 그 나무로부터 나는 것>(FROM OF THE TREE OF KNOWLEDGE OF GOOD AND EVIL)이 아닌 <생명의 그 나무로부터 나는 것>(OF THE TREE OF LIFE)을 먹는 <그날>에는 <~속으로부터 살아나는> 곧 <에크 네크론>(G3498/εκ νεκρων) 곧 '새창조의 역사'가 새로이 시작되는 것이니, 이것을 가리켜서 <구언약>에서는 <욤>(YOWM)이라 부른 것이요, <신언약>에 와서는 <헤메라>(HEMERA) 곧 <낮도 아니요 밤도 아닌 예호바가 아시는 한 날>이요, <세메론>(SEMERON) 곧 <예슈아 크리스투와 신비적 연합을 이루는 그날/안식에 들어가는 그날> 이 둘로 구분된 것이다.

<이미지제공/화중광야>.


<성경주제어풀이 ] '부활' - 진리와 종교는 결코 연합될 수 없다 [3] ㅡ 죽은 자들 속으로부터의 부활과 그 첫열매들/자세히보기>.

죽었던 '내가' 예슈아 크리스투를 통해서 '신비적연합'으로 인해서 그분과 한 몸을 이루어 그 허리에 찔린 창 속으로...곧 '만세반석'으로 그 속으로 들어가는 '신비적연합'으로 될 때서야 죽었던 '내가' 다시 살아나는 <참부활>이요 <새창조>인 것이다!!

그러기 때문에 <창세기 1:1>에 이 '시작 안에서' 곧 '첫열매 안에서' 하나님이 '그 하늘들과 그 땅'을 지으셨느니라.' 이 구절은 그 파노라마를 놓고 보아야 풀리게 되는 것이다. 그래서 오늘의 소망 이 시간에도 우리에 대한 부활의 참소망...참부활...참형상!! 바로 예슈아 크리스투와 연합하고, 연합한 이상 그분과 함께 <크리스투>가 되어 가지고, '나도 예슈아人이다' '예슈아化 되었다' 하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지고서, 모든 사탄의 흑암과 싸울 때 차고 넘치는 복이 내리고, 하늘의 그 왕국에 가서는 상급이 내려질 줄 믿는다.

그렇다면 성경적으로 <신비적연합>이란 어떻게 풀려나는가?? 본 풀이는 필자가 최초로 공개하는 것임을 밝혀둔다:

'신비적연합의 완성'은 <요안복음 6:47-48>과 <요안복음 6:53-54>를 비교함으로써, '크리스투의 살을 먹고 그 분의 피를 마심이 곧 크리스투를 믿고 의지함'임을 깨달아진다:

요안복음 6:47-48

요안복음 6:53-54

6:47진실로, 진실로, 내가 너희를 향하여 말하노니, '나를 믿고 의지하는 자는 영존하는 생명을 소유하느니라. 6:48나는 생명의 그 빵이라.'

6:53그때 예수님이 그들을 향하여 말씀하시기를, '진실로, 진실로 내가 너희를 향하여 말하노니, '너희가 사람의 그 아들의 그 살을 먹지 아니하고, 그의 피를 마시지 아니하면, 너희는 너희 속에 생명이 없느니라.' 6:54나의 살을 먹고, 나의 피를 마시는 자는 누구든지 영원한 생명을 얻었으니, 그리하여 내가 그를 그 마지막 날에 일으켜 세우겠노라.


히브리인들은 '알도록 깨우쳐주시는 것'(Knowledge)를 연관시킬 때, Metonomy(환유법/換喩法/부분을 가지고 전체를 표현하는 비유법)를 사용하였다. 따라서 '먹고~ 마시는 것~'(eat~drink~)란 '진리 혹은 하나님의 그 말씀들'을 받아들여서, '내적으로 소화시키는' 마음의 작용이다. <신명기 8:3> 참조. <예레미야 15:16. 에스겔 2:8> 비교.

    첫째, '크리스투를 믿고 의지함'이 '영존하는 생명'(EVERLASTING LIFE)이다!! (요한복음 6:47).

    둘째, '크리스투의 살을 먹고 그 분의 피를 마심'이 '영원한 생명'(ETERNAL LIFE)이다!! (요한복음 6:54)

    셋째, '크리스투의 살을 먹고 그 분의 피를 마심'이 곧 '크리스투를 믿고 의지함'이다!! 믿음을 통해서 영적 양분을 공급받는 것이다.
    (
    American Dictionaries of the English Language. 참조)


본글에서 <세메론>의 <1차 의미>인 <예슈아 크리스투와의 신비적연합>은 다음과 같이 요약된다:

<카이로스시간>으로부터 <크로노스시간> 속으로 몰입하면 <텔로스시간>에 이르게 됨이니...이것이 바로 <신비적연합의 완성의 대명제>인 것이다!! <가정예배가이드 12/행위의 탯줄을 끊어라/하나님의 두 가지 시간의 개념/자세히보기>.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가?? 이것은 예호바 하나님의 '인류구속의 마스터플랜'(THE REDEMPTIVE PLAN)이다. 본 구속사적인 인류구원의 계획인 '그 세상의 그 혼돈(창세) 이전부터 숨겨진 일들(말씀들)'이 바로 <크로노스시간> 속에 숨겨져 왔으며(본체)...그것들이 <카이로스시간> 속에는 그림자인 <비유>로서만 전해져 오고 있었다...드디어 400년간의 공백기(신구약 중간기)를 거친 후에야, 비로서 그 실체(참형상)이요 주체이신 예슈아 크리스투가 밝히 증거해 보여주심으로써...그 증거를 직접 목격하였고 들었고 체험하였던 <그 성도들>(그 제자들과 그 사도들)이  <그 증언>을 선포하였던 것이다(사도행적서).


이는 마지막 때에는 예호바 하나님의 <묵시>인 <생명의 그 나무>(예슈아 크리스투)에 싸여서 <구원의 역사가 완성됨>을 <성도 요안>에게 <계시>로서 보여주신 <요안계시록>의 <텔로스시간>인 것이다!! 이 <텔로스시간> 속에 들어온 자가 바로 예호바 하나님이 찾으시는 <의인>이요, 예슈아 크리스투가 <그 아버지>의 보내심을 받고 찾으셨던 <죄인>인 것이다. 예슈아 크리스투의 분부를 받고 그분이 떼어주신 <그 빵의 것을 먹고>(요안복음 6:58) 곧 <예슈아님 자신으로부터 나오는 하나님의 그 말씀>을 의탁받은 그분의 <그 성도들>이(마태오복음 28:19-20), 순교에 이르기까지 <예슈아 크리스투의 그 복음>을 선포하고 증언하였다. 이것은 <그 물들>(THE WATERS)인 <백성들>(PEOPLES), <무리들>(MULTITUDES),
<민족들>(NATIONS)과 <언어들>(TONGUES) 가운데서 '뽑아냄'을 받게 하려 한 것이었다.(요안계시록 17:15).

<이미지제공/화중광야>.


이 '뽑아냄을 받은 자'는 오로지 성령님의 감동으로 기록해 둔 이 <참성경기록들>을 깊이 상고하고 연구해서 깨달아(요안복음 5:39. 페트로스전서 1:10-12) <호모로게스>된, 곧 '나의 입으로부터 오로지 예슈아님만을 증언'하는 <예슈아化>된 자이니 바로 <참십일조의 완성> 곧 <텔로스>를 위함이요...이것이 필자가 깨달은 성경의 골격인 것이다!!


좀 이해가 되지 않는 분은 필자가 이미 풀어 놓은 <기초풀이들>을 읽어보시면 깨달아진다!! 본 <요안복음>의 자세한 풀이는 앞으로 발행하게 될 필자의 <요안복음 번역풀이>에서 상세하게 밝혀질 것이다!! 샬롬!! (2012.10.18/이른저녁).

 
 
<Created/20121018> <Updated?20121018>
이 게시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