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M] <나는 주님께 돌아가리/다니엘정 연주>

 

[성경신자의 의무 ㅡ '그 성경기록들을 상고(祥考)하라'(요한복음 5:39)] 찬송가 '나같은 죄인 살리신' 가사의 주인공이신  존 뉴톤(John Newton)과 '회심'의 아이콘이신 존 웨슬리(John Wesley) 두 목회자님과 함께 18세기 영국이 낳은 복음의 3대 거성이신 조지 화잇필드(George Whitefield) 목회자님의 설교를, 본 자료에 들어가시기 전에 꼬옥 한번 읽어보시도록 권해드립니다. [복음선교문서 컬렉션4] 성경기록들의 파헤침의 의무 <자세히보기>.

이미 알려드린 바 같이, <성경 속에 감추어진 십일조의 진리>를 펼칩니다. 우선 11년만에 이 자료를 공개하게 된데 대해 예호바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1996년부터 <킹제임스성경>을 6년 동안 번역을 마치는 동안 그 어려웠던 역경을 거쳐 갖은 '공격'을 이겨낸 것이 오늘 이렇게 예호바 앞에 드러냄과 모든 영광을 그분에게 돌립니다.

성경은 <창세기 1:1>로부터 <요한계시록 22:21> 끝까지 예호슈아님을 시작으로 해서 예호슈아님으로 끝을 맺습니다. 그 중에 감추어져서 드러나지 않은 주제어 중하나가 바로 '십일조'입니다.

이미 앞에 올려 놓은 <제1부>에서는 [아브라함의 십일조 속에 숨겨진 비밀]을 풀어드렸습니다. <제2부>에서는 [성경에서 십일조의 계획 및 출발] 주제하에 세 차례에 걸쳐서 풀어드렸습니다. 그리고 <제3부>에서는 [성경에서 최초로 맹세한 야콥의 십일조 근거] 주제하에서 세 차례 풀어드렸습니다. 지금 <제4부>에서는 <야콥이 고난 속에서 이룬 십일조>를 풀어드리고 있습니다!!

11년전에 풀어 놓은 주제를 이제서야 올려드리지만, 그 감회는 사뭇 홀가분함을 느낍니다.
오늘날 이 마지막 때인 <복음선교시대>에서는 <엔크리스투> 곧 <진리 안에서 성화인(聖化人)으로 하나됨 곧 호모로게스=예호슈아化>된 '너희들'(제자들)인 '성경신자들'이 <참십일조>인 줄 믿습니다!!

이 나라가 점점 어둠의 늪 속으로 빠져들고 있습니다. 2014년 8월 15일 이 나라 수도 중심부(광화문)에서는 <황폐의 가증함>(마태오복음 24:15)의 실세가 등장할 예정입니다. 이는 1945년 8월 15일이 70년이 되는 2015년 8월 15일로 막을 내리는 이 나라 운명의 날 예표이기도 합니다. '대한민족'의 참다운 광복은 아직도 미완(未完)으로 남아있음이니, 한번은 반드시 <대혼난>을 거쳐야만 참다운 광복이 들어서게 됩니다. 아무쪼록 본 자료를 <가정예배시간>에 많은 활용을 부탁드립니다. 샬롬. (2014.3.15/이른아침)

4. 고난 속에서 이룬 야콥의 십일조


4-2. 고난을 통하여 예호바의 시험을 이겨낸 야콥

1. 고난을 통하여 예호바의 시험을 이겨낸 야콥 <자세히보기>

2. 야콥의 완전한 가족=십일조 성취 예표


1) 야콥의 꿈은 그림자로서의 성전을 통한 실체인 하나님의 집의 완성을 예시

유태인의 전통에 의하면, 12지파의 조상인 야콥은 그가 꾼 꿈 속에서 미리 성전을 본 것으로 전하고 있다. 야콥은 그의 꿈을 통해서 한 사다리 위로 천사들이 오르내리는 것을 보았다(창세기 28;12):

    그리고 그가 꿈을 꾸었으니, 사다리 하나가 그 땅 위에 놓여졌고, 그것의 꼭대기는 하늘에 닿았음을 보고 있는도다. 그런데 보라, 하나님의 그 천사들이 그 곁을 오르락 내리락 하는 것이었다.


여기서 사다리는 천사들이 하늘과 땅 사이를 오르 내리는 통로로서 바로 '인류의 그 아들'이신 예호슈아님을 가리킨다(요안복음 1:51). 그리고는 <17절>에서 그는 두려움과 떨림으로 이렇게 고백한다:

    이 곳이 얼마나 무서운 곳인가! 이 곳은 하나님의 그 집 이외는 다른 곳이 아니니, 곧 이 곳이 하늘의 그 문이다.


<19절>에서 그는 그 곳의 이름을 '벧엘'이라 부른다. '하나님의 집' 곧 '전능자의 집'이라 부른다. 벧엘 그 곳이 '하나님의 그 집' 이요, '하늘의 그 문'이라 했으니, 신언약에 '그 양들을 위한 그 문'이신 예호슈아님이시다(요안복음 10:7). 이것이 성경적인 <성전에 대한 그림자 모형>을 암시하고 있는 것이다.

[이미지해설]

① 야콥의 일으킨 머리(창세기 28:16-18)는 바로 세워진 지성소이다.

② 야콥의 돌베개(창세기 28:11)는 아브라함이 이츠하크(이삭)을 묶었던 곳(창세기 22:9-11)으로 기초돌이다.

③ 야콥이 부지부식 중에 잠들었을 때, 그의 머리와 몸은 이미 예언적으로 모리아산 정상에 세워진 성전의 한 모형이 되었다.

④ 이 곳을 오늘 날 아랍인들은 '하람 알-샤리프'(Haram al-Sharif)라고, 그리고 유태인들과 기타 사람들은 '성전산'(The Temple Mount)이라 부른다.


그렇다면 하필 야콥이 그의 형제 에서의 분노로부터 하란으로 도주하고 있는 도중에 그에게 이러한 꿈이 꾸어진 이유는 무엇인가? 그로 하여금 한 아내를 찾아내고, 그리하여 한 가족을 이루어, 후에 '하나님의 집'(벧-엘로힘=창조자의 집)을 이루기 위함이었다(창세기 28:22). 그의 아버지 이츠하크(이삭)이 야콥에게 떠나가서 가족을 이루도록 명한 것이다:

    그리하여 이츠하크(이삭)이 야콥을 불렀고, 그에게 복을 주었고, 그에게 명하였고, 그를 향하여 말하되, '너는 카나안의 딸들 중에서 한 아내를 취하지 말지라. 일어나서, 파단-아람으로 가서, 네 어머니의 아버지 브두엘의 그 집으로 가고, 그리고 너는 거기서 네 어머니의 오라비 라반의 딸들 중에서 한 아내를 취하라. (창세기 28:1-2)


그리고 야콥은 다산하고 번성하여 '백성들의 한 회중'이 되게 하려고 이츠하크(이삭)으로부터 명을 받는다:

    그리하면 전능하신 하나님이 네게 복을 주시고, 너를 다산케 하시고, 너를 번성케 하시리니, 이는 너를 백성들의 한 회중을 이루려 하심이다. (창세기 28:3)


그리고 가족을 이룬 그의 두 아내 라헬('암소' 의미)과 레아('들소' 의미)는 나중에 이스라엘의 그 집의 '건축자들'(builders)로 불리운다:

    성문 안에 있던 모든 백성과 장로들이 말하기를, '우리가 증인들이다. 주님이 네 집 안으로 들어간 그 여자가 이스라엘의 집을 세운 라헬과 레아 두 사람 같이 되게 하시길 원하며, 네가 아브랏 안에 유력하고, 베들레헴 안에 유명하게 되길 원하노라.' 하였다. (룻기 4:11)


그리하여 야콥은 '한 인류 성전'(a human temple) 곧 '12지파의 한 집'(a house of twelve tribes)을 지었고, 그리고 이 12지파는 약 840년 후에 '베니기아인들'의 도움으로, '하나님의 그 집'이라 불리우는 솔로몬의 '돌성전'(stone temple)을 세웠다 (열왕기상 7장 참조). 따라서 야콥의 꿈은 이 두 성전과 관련된 것이니,
곧 야콥이 벧엘에서 엄숙하게 맹세한 <십일조>와 직접 관련된 것이다. 한 마디로 요약해서, 야콥이 맹세한 십일조는 그의 <12아들들>인 것이다!! 이들이 후에 '12지파'로 전개되며, 이스라엘을 이끌어가는 구언약의 중심 민족으로 전개되는 것이다:

    그리고 내가 한 기둥으로 세워 놓은 이 돌이 하나님의 집이 될 것입니다. 그리고 주님이 내게 주기로 하신 모든 것 중에(창세기 28:13-15), 내가 반드시 십분의 일(12아들)을 주님을 위하여 드리겠습니다. (창세기 28:22)


이 <십일조>에 관한 것을 전개해 나감이 구언약의 전반(全般)을 이루며, 결국 <말라키>에 가서 이 <십일조>에 대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면서 구언약은 막을 내린다:

    만군의 주가 말하노니, 너희는 모든 십일조들을 그 창고 안으로 들여와, 내 집 안에 먹이로(양식으로) 쓰이게 하고, 이제부터 그것으로 나를 시험하라. 그렇게 하고 나서 내가 너희에게 하늘의 그 창들을 열어놓고, 너희를 비워 한 복받음을 부어주지 않나 보거라. (말라키 3:10).


위 본문은 종교교회에서 잘 써먹는 소위 십일조 봉투에 단골로 등장하는 구절이다. 절대 그러면 안 된다. 여기서 분명히 만군의 예호바께서 십일조가 물질(돈)이 아님을 증거하신다. 십일조는 야콥의 <12아들들>임을 선포하시기 때문이다:

    실로 나는 주다. 나는 바꾸지 아니한다. 그러므로 너희 야콥의 아들들은 소멸되지 아니하였다. (말라키 3:6)


이 <12아들들>이 신언약에 이르러 예호슈아님 공생애 동안에는 <너희들>(Ye), 곧 하나님의 그 왕국을 소망하는 예호슈아님의 <12제자들>로서 대변되다가, 교회시대로 들어서는 <모든 것들>(개역=만물)로 통칭된다. 구원파는 이를 '거듭난 자들'이라고 자기들 교리 속에 빠져서 허우적거리고 있는 것이다. 그게 아니다. 종교교회에서 행위 속에 빠져 있는 율법적 종교인으로 자칭 구원받았다고 외치는 자들에게 주님은 그러한 행위에서 빠져 나오라고 마지막으로 경고하신다:

    나의 백성아(구언약의 십일조는 민족 =신언약의 십일조는 만물인 모임/회중), 그 여자(율법적 복음파=레위의 십일조만을 강조하고, 바리새인들처럼 십일세를 강요하는 교파)에게서 나오라. 그리하여 그 여자의 죄들에 동참자(적당주의=혼합주의=성경을 자기네 교리에 맞게 해석하는 자와 교파)가 되지 말고, 그 여자의 재앙들(지옥심판)도 받지 말라. (요안계시록 18:4)


2) 그런데 여기서 한 가지 흥미를 유발시키는 포인트가 존재한다. 카나안 밖에서 태어난 야콥의 열두 아들의 헤브론에 입성하기 전에, 카나안 안에서 태어난 에서의 다섯 아들이 헤브론을 떠났다. 왜 이런 일이 일어 났는가?? <2002.8.13ㅡ8.24/정재선 쓰다>

<다음 주제 ㅡ 3. 왜 이런 일이 일어났는가??>

 
 
<Created/20140315> <Updated/20140315>
이 게시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