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화중광야 소개
  2. 화중광야의 사역
  3. 한글성경의 뿌리

「예수셩교젼셔」 - 최초 한글성경의 뿌리 120년 동안 잃어버리다!
1887년 만주 '봉천'에서 존 로스(John Ross) 스코틀랜드 선교사가 번역, 발행

'성경책이 던져진 압록강물은 한국인들의 생수요,
불에 탄 성경 재는 한국교회를 자라게 하는 거름되리라.'
<1883년 이른 봄/존 로스 선교사의 기도>




역사는 흐른다. 흐르는 역사는 자칫 망각의 강(江)을 이룬다. 그러나 그 흘러내린 흔적은 오늘날 우리 곁에 생생히 남아서, 우리들을 향하여 어제를 이야기하고, 오늘을 증언하며, 내일의 비전을 가능케 한다.

이 땅 안에서 이루어지는 모든 행태에는 그 근원, 곧 그 뿌리가 존재한다. 사람에게는 혈통의 뿌리가 있다. 성경에도 그 뿌리가 있다. 과연 1천만명이 넘는다는 우리 기독교인들 가운데서 읽고 있는 성경의 뿌리를 아는 자가 과연 얼마나 될까?

1992년 인천 중앙신학원(인천만수교회 부설)에서 강의 도중에 필자에게 들려주신 성령님의 그 음성이 있었다:

'내가 너를 세웠으니 너의 나라 말 성경가운데 첫 성경의 발자취를 찾아나서라. 그리하여 내 말의 권위를 바로 세우거라 이것이 내가 너를 택하여 세운 너의 길이요 너의 소명이니라. 내가 너와 함께 한다고 하지 않았더냐? 어서 예비하거라. 내가 속히 너를 중국으로 보내리라.

사랑하는 주님, 진정 감사합니다. 저는 김포공항을 이륙한지 1시간이나 지나 서해 바다위를 나르고 있습니다. 저를 실은 中國東方航空(China Eastern)은 상해를 향하고 있습니다. 지금부터 121년전 영국을 떠난 존 로스(John Ross) 선교사님이 닿은 바로 그 곳입니다.

주님, 기도하옵기는 오묘히 역사하시는 당신의 손길이 지금 이 시간 저의 심령을 꿰뚫고 있습니다. 내 조국 한국이 이제 선교를 위해 개방될 때이니 속히 만주 지역이 예비해 두신 선한 동역자를 만날 수 있도록 주님, 성령님의 감화하심으로 크게 역사하여 주시리라 믿습니다.' <1993년 4월 22일/중국선교기행록 중에서>

그리하여 필자가 직접 역사의 현장을 찾아가 확인한 바 그대로를 기행문 형식으로 엮어 나갈 것이다. 이상의 장기간에 걸쳐서 밝혀진 기록들을 정리하여, <잃어버린 한글성경의 뿌>(가칭) 책으로 발행하여 무료로 배포코자 기도중이다. 이 책이 세상에 나오면, 한국 기독교 역사는 필히 수정되어야 한다. 주님은 자원하여 드리고자 하는 좋은 동역자를 보내시사, 무사히 이 책이 나오도록 인도하실 줄 믿는다. 14년간 기도중이며, 2006년에는 마지막 마무리해야 할 귀한 복음문서사역이기도 하다.



'너희가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거라.' (마태복음 10:8/ KJV화중광야역)

2006년 2월 4일/ 목회자 정재선 쓰다